기사 메일전송
성북구, ‘맑은 아파트 만들기’ 온라인 투표 지원 - 입주민들 참여율 오르고 기존 투표보다 비용도 저렴해 - 43개 단지 4만 8,522세대 참여 부정선거 우려도 해소
  • 기사등록 2021-09-14 19:57:14
기사수정


▲ 성북구의 온라인 투표 지원 안내 포스터


성북구(구청장 이승로)는 아파트 관리에 대한 투명성과 입주민들의 정책참여율을 높일 수 있는 온라인 투표를 관내 공동주택에 지원하고 있다. 


맑은 아파트 만들기 사업 일환으로 온라인 투표에 동참한 관내 공동주택은 133개 단지 중 지금까지 43개 단지(4만 8,522세대)가 참여했다.


선거 당일 지정된 투표소까지 시간에 맞춰 방문해서 기표함에 투표용지를 넣는 기존 투표 방식에 비해, 온라인 투표는 일일이 투표용지에 기표하거나 이를 개표하는 수고로움 없이 스마트폰 클릭 한 번으로 진행이 가능하다.


기존 서면 투표방식은 아파트 평균 투표율이 20% 내외였다면, 온라인 투표 방식으로는 관내 아파트 평균 투표율이 55.9%까지 올랐고 업무 효율성까지 높아졌다.


구가 온라인 투표를 지원하면서 개별 아파트 투표율에 따라 투표율이 50% 미만일 경우 예산을 50%까지 지원하고, 투표율이 70% 이상일 경우 100% 전액 지원하는 방식으로 투표율에 따라 예산을 차등 지원하고 있어, 아파트에서 온라인 투표방식을 이용할 경우 거의 비용을 들이지 않고 선거를 실시할 수 있게 됐다.


무엇보다 기존 서면 투표방식은 투표율이 낮을 경우 선거관리위원들이 직접 방문투표를 하면서 선거인 명부 등재 여·부 확인 없이 선거를 진행하면서 부정선거 논란이 있어 왔지만, 온라인 투표 도입과 함께 부정선거 의혹도 사라지게 됐다.


온라인 투표에 참여한 장위동 꿈의 숲 아이파크의 한 주민은 “투표시간에 제약을 받지 않아 선거 당일 투표소에 갈 필요 없이 출근하면서 휴대전화로 투표할 수 있어 너무 편하고, 무엇보다 부정선거 개입에 대한 걱정 없이 안심하고 투표할 수 있어서 참 좋았다“는 소감을 전했다.


성북구는 올해 12월말 예산 소진 시까지 동일단지 횟수 제한 없이 단지별 온라인 투표 비용을 지원하고 있으며, 희망하는 단지는 투표 후 ‘온라인 투표 지원 신청서’를 작성해 주택정책과 담당자(☏2241-2717)에게 제출하면 된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bukbu.kr/news/view.php?idx=1604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