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전통시장에서 장 보며 사회에 적응해갑니다” - 서울청년센터강북-백년시장, 청년 장보기 체험 지원
  • 기사등록 2024-06-11 20:44:06
기사수정


▲ 서울청년센터강북과 백년시장상인회에서 청년들의 사회진출을 돕기 위해 백년시장 아케이드 개장식에 맞춰 장보기 체험 행사를 마련했다.

강북구(구청장 이순희)는 위탁운영 중인 서울청년센터 강북과 백년시장 상인회가 지난 5월 24일 백년시장 일대에서 공동생활공간에 거주하는 고립·은둔 청년과 청년도전지원사업 참여자 등을 대상으로 사회적응을 돕는 ‘전통시장 장보기’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장보기 체험은 백년시장 아케이드 준공식 후 서울청년센터강북이 구심점이 돼 이뤄졌다. 이날 청년들이 직접 온누리상품권을 활용해 백년시장에서 식자재 등을 구매하며 사회생활에 참여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했다.


한편, 지난해 8월 서울청년센터강북이 지역자원을 적극 활용해 청년들의 일상 회복과 노동시장 진출을 지원하고 사회적 관계망 만들기를 위해 서울청년센터강북과 백년시장 상인회, 예비사회적기업 안무서운회사 간 3자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백년시장상인회에서는 고립 은둔 청년지원 전문민간기관인 안무서운회사의 공동생활공간에 제철 식재료, 신선한 야채 등을 매주 무상 지원하고 있다.


백년시장 상인회 이해룡 회장은 “강북구에 거주하는 청년들이 시장에 들러 장을 보는 것부터 시작해 사회에 점차 적응해 갈 수 있도록 지원하고 시장 상인으로서 도울 수 있는 부분에 대해 고민하고 적극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서울청년센터강북 권혜진 센터장은 “장보기 체험을 월 1회 지원하면서 당사자 청년들의 사회적응을 도울 계획이다”는 의지를 내비쳤다.


이순희 강북구청장은 “장보기 체험이 지역사회 협력 네트워크를 통해 지속적으로 이뤄지길 바란다”며, “앞으로 강북구는 참여 청년의 사회적응과 사회적 진출 발판 마련의 계기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bukbu.kr/news/view.php?idx=2599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사이드배너_06 microsoft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