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박수빈 시의원, ‘행정사무감사 우수의원상’ 수상 - 초선의원으로 강남북 재정균형 문제 해결 등 기여
  • 기사등록 2024-07-02 20:19:33
기사수정


▲ 박수빈 시의원이 우수의원상을 수상한 후 수상소감을 말하고 있다.


박수빈 시의원(더불어민주당, 강북4)이 6월 19일 서울시의회 제2대회의실에서 열린 ‘2023 서울시의회 행정사무감사 우수의원상’시상식에서 우수의원상을 수상했다.


행정사무감사 우수의원상은 수도권일보와 시사뉴스가 매년 행정사무감사에서 성실한 준비와 전문적 식견, 참신한 의제와 정책 제안을 선보인 의원들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올해는 22명의 의원이 선정됐다.


박수빈 의원은 초선임에도 불구하고 깊이 있는 정책 제안과 부실 행정에 대한 섬세한 지적으로 두드러진 성과를 낸 공로를 인정받았다. 특히 자치구 재정력 강화와 강남북 간 재정자립도 격차 문제를 적극 제기해 지방세기본법 개정 필요성을 확산시키는 데 크게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박 의원은 행정사무감사에서 재산세 공동과세 제도와 자치구 조정교부금 제도의 개선을 강조했다. 그는 “서울시민의 행정서비스와 복지수준이 거주하는 자치구에 따라 달라져서는 안 된다”며, “이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재산세 공동과세 제도의 재조정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또, “진정한 지방자치 실현을 위해 자치구의 자주재원 비율을 높여야 한다”며 교부금 비율 재조정을 촉구했다.


이 외에도 박 의원은 ▲서울시 민생사법경찰단 매뉴얼 개선 경찰청 직제 개편에 따른 혼란 서울 취약계층 청소년을 위한 ‘서울런’ 확대 추진 민간위탁·보조사업 분야 감사 구조 허점 등을 지적하여 주목을 받았다.


박수빈 의원은 “서울시민의 대표로서 책임감을 가지고 행정사무감사에 임했을 뿐인데 이렇게 큰 상을 받게 돼 영광”이라며, “강남북 재정균형을 위해 적극 노력하는 모습을 알아봐 줘 기쁘다. 앞으로도 지역격차 완화와 서울시의 균형발전을 위해 더욱 매진하겠다”는 수상 소감을 밝혔다.


한편, 박수빈 의원은 서울지방변호사회 이사와 국회의원 비서관을 거쳐 제11대 서울시의회에 입성한 후, 서울시정의 발전과 강북구민을 위한 활발한 의정활동을 펼치고 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bukbu.kr/news/view.php?idx=2622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사이드배너_06 microsoft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